map
within km of
날짜로 필터하기
하루전
3일전
7일전
한달전
출처 필터
회사
잡 보드
배치 기관
직업 » 휴먼플러스
잡 1 - 10 총 27

휴먼플러스 채용

휴먼플러스의 10개 직업 정보가 kr.neuvoo.com 에서 공유되고 있습니다. 이력서 등록하고 베스트 잡을 검색하세요.

휴먼플러스

* 에서는 3D, AD, Sybase, NT, LAN 또는 CF 같은 직종의 인재를 찾고 있습니다.

휴먼플러스 Employment Statistics

uvoo.com: * 에서 제일 큰 잡 사이트입니다

kr.neuvoo.com 는 673154개의 직종을 보여드립니다, 휴먼플러스의 조회 수는 10 입니다.

더 보기...
㈜휴먼플러스 |
(미정 도시), 경기도
- 4 일 전
회사명. 휴먼플러스. 모집직종 사무 총무 법무. 직무내용. 접수마감일 접수시작일. 2017년 04월 26일. 접수마감일. 2017년 05월 26일. 접수마감유형. 마감일까지. 고용형태 계약직. 모집인원. 명. 임금조건 연봉 (31,000,000원. 31,500,000원). 경력조건 경력 (최소 2년 이상). 학력 대졸(2...
㈜휴먼플러스 |
(미정 도시), 경기도
- 4 일 전
모집분야 담당업무 자격요건 모집인원. 모집직종 사무 총무 법무. 직무내용. 접수마감일 접수시작일. 2017년 05월 12일. 접수마감일. 2017년 06월 11일. 접수마감유형. 마감일까지. 고용형태 계약직. 모집인원. 명. 임금조건 연봉 (31,000,000원. 31,500,000원). 경력조건 경력 (최소 2년 이상)...
㈜휴먼플러스 |
(미정 도시), 경기도
- 4 일 전
모집분야 담당업무 자격요건 모집인원. 모집직종 무역 해외영업,외국어 번역 통역. 직무내용. 접수마감일 접수시작일. 2017년 04월 24일. 접수마감일. 2017년 05월 24일. 접수마감유형. 마감일까지. 고용형태 계약직. 모집인원. 명. 임금조건 연봉 (31,000,000원. 31,500,000원). 경력조건 무관. ...
㈜휴먼플러스 |
(미정 도시), 경기도
- 4 일 전
모집분야 담당업무 자격요건 모집인원. 모집직종 시설 빌딩 안전. 직무내용. 접수마감일 접수시작일. 2017년 03월 22일. 접수마감일. 2017년 06월 20일. 접수마감유형. 마감일까지. 고용형태 정규직. 모집인원 1명. 임금조건 연봉 (28,000,000원. 29,000,000원). 경력조건 경력 (최소 3년 이상)...
(주)휴먼플러스 |
부산
- 1 일 전
회사명. 모집직종 방재 및 소방관리 기술자(소방안전 및 소방설비 관리 등)(222203). 직종키워드 소방안전담당자 , 방화관리자 , 소방안전관리원 , 소방시설안전관리원 , 소방시설점검정비원. 관련직종 소방설비시공기술자. 직무내용 시설물(건물)의 소방, 방재, 방화관리 및 위험물취급 등 유지 관리 업무. 위험물(취급)기능...
(주)휴먼플러스 |
부산
- 5 일 전
회사명. 모집직종 건축안전, 환경 및 품질 기술자(141106). 직종키워드 건축안전기사. 관련직종. 직무내용 건축물영선관리. 경력조건 경력 (최소 3년 0 개월 이상). 학력 학력무관. 고용형태 기간의 정함이 없는 근로계약. 파견근로 비희망. 모집인원 1명 지원현황. 총16명 (취업알선기관 알선. 취업알선기관 알선. 관...
(주)휴먼플러스 |
부산
- 5 일 전
회사명. 모집직종 전기안전관리기술자(191106). 직종키워드. 관련직종. 직무내용 전기안전관리, 전기설비유지관리. 경력조건 관계없음. 학력 학력무관. 고용형태 기간의 정함이 없는 근로계약. 파견근로 비희망. 모집인원 1명 지원현황. 총68명 (취업알선기관 알선. 취업알선기관 알선. 관할고용센터(또는 취업알선기관)의 취업...
(주)휴먼플러스 |
부산
- 5 일 전
모집요강. 모집요강 모집직종전기안전관리기술자(191106) 관련직종. 직무내용 전기안전관리, 전기설비유지관리 접수마감일 채용시까지 고용형태기간의 정함이 없는 근로계약 파견근로 비희망 모집인원1명 지원현황. 총 7 명 (취업알선기관 알선 취업알선기관 알선 관할고용센터(또는 취업알선기관)의 취업알선 서비스를 통해 알선된 알...

새로운 공고들을 놓치지 말고 이메일로 받으세요